Loading...

커뮤니티

언론에 비친 이정현


http://www.donga.com/fbin/output?n=200906010225“한땐 폭탄주 20잔 이젠 한잔에 휘청…”

“안녕하세요∼.” 배우 전도연이 그렇듯, 그녀의 목소리는 높은 성조에 웃음이 섞여 있다. 늘 느끼는 놀라움이지만 이정현의 얼굴은 세월이 느껴지지 않는 ‘동안’이다. 그녀는 기분이 좋아보였다. 음반 준비로 “몇 달 동안 잠을 제대로 못 자 피곤하다”면서도, 잠을 줄여가며 공들여 준비한 무대를 보여줄 수 있어 “너무 행복”하다고 했다. 최근 미니앨범 ‘에바홀릭’을 발표하고 3년 만에 가수로 돌아온 이정현을 서울 남산 소월길의 한 카페에서 만났다. 그는 와인과 치즈가 놓인 탁자를 내려다보며 “차에서 잠시 잤다”며 웃었다.

- 살이 조금 빠진 것 같다.

“세 달 간 잠을 하루에 서너 시간 밖에 못 잤더니 3kg 정도가 줄었다. 그래도 하고 싶은 일을 할 수 있어서 너무 행복하다.”

- 와인은 자주 마시나.

“가끔 마시는데, 몇 년 전부터 술을 마시지 않는다.”

- 술이 세다고 알고 있는데, 왜 끊었나.

“나이가 드니 좀 힘들더라. 살만 찌고. 살이 쪄도 엉뚱한 곳에 찐다.”

그녀에 따르면 대학 1학년 때 선배 연기자 강수연으로부터 폭탄주로 술을 배웠다고 했다. 어린 나이에 아무것도 모르고 주는 대로 그냥 마셨지만, 폭탄주를 20잔 넘게 마셔도 토하지도 않고 끄떡없었다고 한다. 하지만 2년 반 전부터 술을 거의 마시지 않았고, 지금은 맥주 한 잔에 얼굴이 빨개진다고 했다.

- 오랜만에 가수로 복귀한 소감은.

“먼저, 후배들이 대기실로 찾아와 인사하는 것에 놀랐다. 한편으로 (나이 들었단 생각에)슬프고…. 아무튼 오랜만에 방송하니까 너무 재미있다. 첫 방송 때 객석에 동료 가수들도 많이 와서 보는데, 긴장 많이 됐다. 2AM 친구들은 출연도 없는데 인사하러 와서 깜짝 놀랐다. 뿌듯하고, 잘 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 올해로 가수 데뷔 10년이다.

“점점 마음의 여유가 생겼다. 경쟁의식이 좀 없어졌다. 예전엔 같은 또래(연차)가 1위하는 것을 보면 라이벌로 생각되고 예민한 감정이 생겼다. 이젠 그런 게 전혀 없다. (손)담비 너무 예쁘다. 소녀시대를 보면 떨리고, 2PM도 설레고…. 이런 것들이 마음의 여유가 많이 생겼다는 증거다.

- 요즘 눈에 들어오는 후배는.

“소녀시대 너무 좋아하고 슈퍼주니어도 좋고, 2PM도 좋고, 요즘 아이들 그룹 너무 좋다. 요즘 아이들 가수들이 더 멋있다. 키도 크고 실력도 있고, 라이브도 잘하고.”

- 나이 들었다고 느낄 때가 있나.

“술자리 가기가 싫어질 때, 빨리 들어가서 잠자고 싶어질 때다. 옛날엔 자다가도 누가 ‘술 마시자’하면 바로 나갔다. 아침까지 술 마시고, 바로 미용실 가고 방송 가고 했는데 이젠 절대 그러지 못한다.”

- 컴백준비하면서 돈을 많이 들인 것으로 안다. 유명 안무가에 A급 모델들….

“5억원은 넘게 썼다. 그나마 많이 줄인 것이다. 제 값을 다 지불했으면, 어마어마했을 것이다. 엑스트라도 100명이 넘었는데, 거의 A급 모델들이다. 특히 브라이언 프리드먼은 자기가 가수를 골라서 작업하는 안무가다. 처음엔 날 선택하지 않을 거라고 생각했다.”

- 자기 회사 차리고 큰 돈 들였다. 마치 마지막 승부수처럼.

“그런 건 아니다. 너무 하고 싶은 게 많았다. 내 마음대로 할 수 있는 환경이 돼서 이번에 폭발해버렸다.”

- 그동안 돈은 많이 벌었나.

“함부로 안쓰고 잘 모았다. 부모님께 좋은 집도 사드리고, (용돈도) 넉넉히 드렸다. 난 모든 게 준비돼 있는 여자다.(웃음) 음식도 잘한다.(웃음)”

- 가수가 좀 잘 된다고 해서 자기 회사 차리면 잘 안되는 징크스가 있다.

“잘 안되면 그때 가서 접어야지. 하지만 잘 안된다는 생각 안한다. 어려워지면 행사 많이 해서 메워야지. 하하.”

- 음악이고 패션이고, 우리나라는 유행이 너무 빠르다.

“나는 유행을 따라가지 않는다. 그래서 잘 되거나 폭삭 망하거나 둘 중에 하나일 것이다. 돌아와 보니 대중이 내 이름 불러주고 관심 가져 주니까 너무 만족한다.”

-가수로서는 정상에 올랐지만, 연기자로서는 좀 부족했다.

“내년 상반기에 들어갈 정말 좋은 영화가 있다. 지금까지는 연기 복은 없었던 것 같다. 내년에는 연기 복이 들어올 것 같다. ‘꽃잎’ 이미지가 너무 강해서, 항상 그런 정도의 작품을 기대하시는데, 나도 어린 나이에 가수했다가 연기자 했다가 너무 혼란스러웠다.”

- 곡마다 다른 콘셉트, 힘든 작업이었겠다.

“‘크레이지’, ‘보그 잇 걸’을 보고 똑같은 사람이냐고 묻는다. 대중의 눈을 집중하게 만들고 싶다. 다들 똑같은 콘셉트이면 얼마나 대중이 심심하겠나. 신선한 무대로, 늘 새로운 걸 원하는 대중의 심리를 만족시켜주고 싶었다.”

- 발라드로 반전을 노리는 댄스가수들이 많았는데.

“작곡가분들이 발라드를 많이 주시더라. 이번 앨범에 넣을까 했는데 시간이 없었다. 정규앨범에 넣을 생각이다.”

김원겸 기자 gyummy@donga.com

사진=김종원 기자 won@donga.com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0 이정현, 중국 화장품 모델 발탁 ‘장쯔이와 동급 대우’ 귀염짱구 2009.06.10 1340
49 '성공한 연기자' 이정현이 가수로 컴백한 이유 3가지 (인터뷰) file 귀염짱구 2009.05.30 1340
48 가요계 오리지널 섹시 퀸의 귀환 관리자 2009.05.20 1338
47 심야 예능 프로그램, 연예인 깜짝발언 퍼레이드 귀염짱구 2009.06.23 1337
46 스타는 항상 '파격'을 꿈꾼다 file 관리자 2009.05.20 1326
» [HIP TALK] 3년만에 돌아온 이정현에 대한 오해와 진실 file 귀염짱구 2009.06.01 1322
44 가수 이정현 "40대에는 영화 연출이 꿈" [1] 귀염짱구 2009.06.06 1319
43 이정현, 19일 새 앨범 '에바홀릭' 공개 file 관리자 2009.05.19 1316
42 이정현, 2년 7개월만에 가수 컴백…'에바홀릭' 오늘(19일) 발표 file 관리자 2009.05.19 1313
41 이정현 레이디가가, 韓-美 퍼포먼스 여걸 월드투어 추진 급물살 호현 2010.05.07 1306
40 이정현 "컴백 두려웠지만, 난 달라야 했다"[인터뷰] 귀염짱구 2009.06.04 1302
39 이정현 "변신, 내 삶의 자극제"(인터뷰①) , 이정현 "연예인이 내 천직"(인터뷰②) [1] 귀염짱구 2009.06.23 1301
38 이정현, “연예인 안 됐으면 우울증 걸렸을 거야!”<인터뷰> 귀염짱구 2009.06.09 1298
37 이정현, 이번 앨범은 '변신 종합세트' file 귀염짱구 2009.06.03 1290
36 이정현 “가장 이정현다운 앨범이예요” file 관리자 2009.05.19 1288
35 '팔색조' 이정현, 이번엔 마릴린 먼로 '변신' 귀염짱구 2009.06.04 1275
34 이정현, 이달 초 미국 레이디가가와 극비 만남 호현 2010.05.07 1270
33 이정현, 힙합ㆍ왈츠까지 아우른 음반 file 관리자 2009.05.19 1262
32 이정현, 2년7개월만에 컴백 file 관리자 2009.05.20 1255
31 `90년대말産` 아이돌 1세대의 정체성 찾기 file 관리자 2009.05.19 1255